조회 수 17 추천 수 2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해병대 2사단 백호여단은 대한적십자사 인천혈액원의 지원을 받아 지난 3월부터 오는 6월 9일까지 총 6회에 걸쳐 ‘사랑의 헌혈운동’을 진행하고 있다.


여단의 ‘사랑의 헌혈운동’은 지금까지(6월 3일 수요일) 350여명의 장병이 동참함으로써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가 혈액 수급 상황에 작은 힘을 보태왔다.


 ‘사랑의 헌혈운동’은 헌혈에 참여하는 장병과 채혈 요원에 대해 체온 측정, 마스크 착용, 손 소독제 사용 등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철저히 적용하여 추가 감염의 위험을 차단한 가운데 이뤄졌다.


여단의 ‘사랑의 헌혈운동’은 평소 꾸준히 헌혈에 관심을 두고 몸소 사랑을 실천해온 몇몇 간부들의 솔선수범에 영향을 받아 시작되었다.


대표적인 간부로는 여단 작전주임장교인 고재철 소령이다. 고재철 소령은 지난 4월 헌혈 100회를 달성해 대한적십자사로부터 헌혈 유공장 명예장을 받았다.


여단에는 고재철 소령 외에도 많은 간부들이 솔선수범하여 사랑의 헌혈을 실천해왔다. 김보성 대위, 김대민 중사, 한성식 상사는 50회 이상의 헌혈로 헌혈 유공장 금장을 받았으며, 김화동 중령, 송강석 중사, 정도훈 하사는 30회 이상의 헌혈로 은장을 받았다.


여단은 솔선수범하여 꾸준히 헌혈을 실천해온 여러 간부의 선한 영향력을 바탕으로 병영 내 ‘헌혈 붐’을 조성할 수 있었으며 이를 통해 ‘사랑의 헌혈운동’을 시행할 수 있는 동력을 이어가고 있다.


?
  • ?
    고기남(병234기) 2020.06.05 00:46
    주완순해병님!
    헌혈로 사랑을 나누는 해병대 게시글
    올려주셔서 해병대 출신이 자랑스럽네요?
    카톡도 개인적 답글 부탁드립니다?
    주완순해병님 건강하시고 행복하십시요?
    ~ 악  해병 ~
  • ?
    김홍규(병181기) 2020.06.05 00:46

    혈액은 생명을 연장하는데 있어 아주 중요한 것인데 작금의 코로나 19 사태로 많은양이

    부족한 상황에 해병대 백호여단 장병들의 국민을 위하는 사랑의 헌혈운동에 장교와 사병

    가리지않고 참여하고 있다는 소식에 진심으로 응원의 박수와 감사를 보냅니다.


  • ?
    고진열(276기) 2020.06.05 00:46

    해병 후배님 좋은자료 감사합니다.

    후배님 늘 감사드리며 헌혈하신 현역후배 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오늘 하루도 화이팅 하시고 즐거운 시간 되셔요.해병 

  • ?
    고기남(병234기) 2020.06.05 00:46
    고진열(276기) 해병님!
    몸이 많이아프신데 게시글에 답글
    올려주셨네요?
    본인도 고해병님과 같은생각입니다~^
    개인적으로 답글도 올려주시고
    개인적으로 카톡도 부탁드립니다?
    개인카톡 예전엔 주고받으셨지요?
    부탁드리고 빠른쾌유 기원드립니다?
    인천 고해병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04 해병 병 236기 입니다 코라 2021.11.30 7
903 병 1271기입니다 1 Say 2021.11.16 34
902 지정헌혈 요청 1088기 2021.11.01 22
901 해울연합회 10월 월례회의 2 file 울산연합회 홍보국장 2021.10.08 34
900 영토 관련 화상회의 3 file 박영춘(병175기) 2021.01.24 20
899 코로나 19시대 독도강연 4 박영춘(병175기) 2020.11.23 38
898 해병대 첫 여군 헬기 조종사 탄생!!!!! 1 file 조관일(병415기) 2020.11.01 31
897 독도 해병 지킴이 성균관장 공로패 수상 4 file 박영춘(병175기) 2020.09.23 36
896 과연 지금의 해병대가 2 신현민(1148기) 2020.09.08 38
895 해병대 장병, 하동 수해현장서 열흘간 복구작업 구슬땀 김홍규(병181기) 2020.08.24 15
894 경례하는 서헌원 해병대 부사령관 5 file 주완순 2020.06.26 55
893 해병대 1사단 상륙 기습 기초훈련 5 file 주완순 2020.06.26 30
892 해병대 연평부대 서북도서 순환훈련 5 file 주완순 2020.06.26 19
891 해병대원 3명 전역 연기? 8 file 주완순 2020.06.10 38
890 해병대 상륙기동헬기 마린온 작전 재개 4 file 주완순 2020.06.09 24
889 강화, 순직 해병대 부사관 추모비 성금 전달 6 file 주완순 2020.06.07 25
888 해병대9여단, 괭생이 모자반 제거및 해안정화 7 file 주완순 2020.06.05 22
» 헌혈로 사랑을 나누는 해병대 4 file 주완순 2020.06.03 17
886 해병대 6여단 초등학교 방역 7 file 주완순 2020.06.02 19
885 273기 송형섭해병선배 찾습니다. 마상대 2020.05.29 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 Next
/ 46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