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6 추천 수 1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지난17일 08:00

부산광역시기장군 기장읍 차성로 417번길35  기장향교 명륜당에서 향교 임원진 10여명이 모인 가운데

김두호 사무국장의 사회로 진행순서에 따라 정교 정정일 님으로부터 성규관장님을 대신하여 전통문화

보전과 인성교육을 통한  사회기강에 기여한 공로로  공로패를 받았다.

또 이방우 유도회장님 으로 부터는  부상으로 전통문화 연구회 발간  기초한문 교재 사자소학. 추구 외 3권을 선물로 받았고 . 수상소감 인사로는 기장향교에서 과분한 상을 추천해 주심에 심심한 고마움을 표

하면서 지난날 활동한 소회를 간단히 밝히며 인사에 가름하고  자리를 옮겨 유도회관에서 차를 마시며

환담하는 자리에서 향교측에서는 차후 강학이 열리면 독도강사로 초대해 준다는 약속을 하면서 성황리에 성균관장 공로패 전수식을 마쳤다.

?
  • ?
    김홍규(병181기) 2020.09.25 22:12

    박영춘 독도 지킴이 대장의 공로패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오랫만에 낭보에 마음이 행복해집니다.   늘 건강하심을 기원합니다.

  • ?
    박영춘(병175기) 2020.09.25 22:12

    아이쿠~

    김홍규 해병님!

    제일먼저 댓글을 달아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사실 김해병이나 저나 동시대에 해병대 군문에 들어와 복무 했기에 당시의 시대적

    배경이 같을수 밖에 없겠지만, 참 지나고 보니 해병대 정성기가 아니었나 생각 됩니다.

    게시판에 걸기전 많이 망서리 습니다......?

    본래  해병대 하고는 문화상이 잘 어울리는 상이 아니라 이런일도 있을수 있는 것을 소개하기

    위해서 올려 습니다. (저를 이해 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함)

  • ?
    김홍규(병181기) 2020.09.25 22:12

    답글에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선배님만큼 나라를 사랑하고,  나라를 위하고,

    나라를 자랑스러워 한다면 그리고 모두가 선배님만 같은 마음으로 나라를 위하여

    자신이 할수 있는것을 해 나간다면 생각컨데 대한민국은 세계를 이끌어 가는

    주축이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남들보다 앞서서 모범이 되어주시는 선배님께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늘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 ?
    박영춘(병175기) 2020.09.25 22:12

    김해병님은 나한태 너무 과찬하여 좀 숙스럽 습니다만 ,

    기문패에 인성교육 언급하는 부분이 있어 의아해 할것같아 어필한다면 일선학교 강당이나 교단에

    선 회수는 그리많지 않으나  알고보면 전국 웅변대회에 연사로 참가 하면서 도덕성회복운동 내용

    이라던가 도덕성 부흥운동 등등 효사상에 관한 웅변을 수차례 걸쳐 했 습니다.

    서울에 임 모씨 심사위원장님 왈 나이든초노(중노)가 전국대회를 찾아 다니며 열성적으로

    하니까  농인지 진담인지 모르지만  TV세상에 이런일이 프로에 나올 만 하다고 하였습니다.

    ㅎㅎㅎㅎ 저자랑 만 늘어 놓아네?

      내 연락처  :  010 - 8550  - 5954  김해병 전화 한통 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04 해병 병 236기 입니다 코라 2021.11.30 7
903 병 1271기입니다 1 Say 2021.11.16 34
902 지정헌혈 요청 1088기 2021.11.01 22
901 해울연합회 10월 월례회의 2 file 울산연합회 홍보국장 2021.10.08 34
900 영토 관련 화상회의 3 file 박영춘(병175기) 2021.01.24 20
899 코로나 19시대 독도강연 4 박영춘(병175기) 2020.11.23 38
898 해병대 첫 여군 헬기 조종사 탄생!!!!! 1 file 조관일(병415기) 2020.11.01 31
» 독도 해병 지킴이 성균관장 공로패 수상 4 file 박영춘(병175기) 2020.09.23 36
896 과연 지금의 해병대가 2 신현민(1148기) 2020.09.08 38
895 해병대 장병, 하동 수해현장서 열흘간 복구작업 구슬땀 김홍규(병181기) 2020.08.24 15
894 경례하는 서헌원 해병대 부사령관 5 file 주완순 2020.06.26 55
893 해병대 1사단 상륙 기습 기초훈련 5 file 주완순 2020.06.26 30
892 해병대 연평부대 서북도서 순환훈련 5 file 주완순 2020.06.26 19
891 해병대원 3명 전역 연기? 8 file 주완순 2020.06.10 38
890 해병대 상륙기동헬기 마린온 작전 재개 4 file 주완순 2020.06.09 24
889 강화, 순직 해병대 부사관 추모비 성금 전달 6 file 주완순 2020.06.07 25
888 해병대9여단, 괭생이 모자반 제거및 해안정화 7 file 주완순 2020.06.05 22
887 헌혈로 사랑을 나누는 해병대 4 file 주완순 2020.06.03 17
886 해병대 6여단 초등학교 방역 7 file 주완순 2020.06.02 19
885 273기 송형섭해병선배 찾습니다. 마상대 2020.05.29 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 Next
/ 46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