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1 추천 수 5 댓글 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해병대 전우회가 특정 집회에 이렇게 참가 해도 됩니까??
해병 전역인 으로서 챙피 합니다.
?
  • ?
    고진열(병276기) 2018.03.02 20:56
    해병 선 후배님 집회참석은 후배님 지적한 대로 사복을
     하시고 참석 하시기를 부탁 드립니다.
    오늘 하루도 행운이 함께하는 시간 되세요.해병

  • ?
    변임천(179기) 2018.03.02 20:56
    해병대는 우선국방의무와 안보를 먼저 생각하는 국민의 한사람으로써
    이나라 이조국을 위해 몸바처 싸운 선후배님들의 숭고한 애국의 의지로
    나라가 초개같이 위험한 난관에 처해 있을 때는 누구나 할것없이
    전투에 참여하는 의지로 택극집회에 참가 하는것으로 생각합니다
    김지영 1012기 후배는 어떠한 교육을 받왔는지 모르나 애국정신이
    투절하지못한것이 심이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애국하는것이 창피하다고 ?
    나라가 없으면 해병대도 가족도 친척도 없는것을 생각하시길 바랍니다
    철없는 후배님
  • ?
    정석근(병393기) 2018.03.02 20:56

    저도 국가안위가 당면과제라 생각합니다.     
    어떤 집회의 성격이냐에 따라서 가능하다고 봅니다.  
    동기모임 나가도 작년부터도 요즈음의 국가세태를 심히 우려하고 있습니다.  
    과연 왜 일까요??????

    어느국가던 어느사회던 개인이던 100%의 이상향은 없다고 봅니다.    
    그렇지만 과연 우리 후손  더 좁혀 내 자식들에게 과연 어떤 국가체제를 
    물려줘야 옳을까요 ~~~~~~~~~~ 

  • ?
    김도수(358기) 2018.03.02 20:56
    김지영 1013기 후배의 한마디가 애국정신이 투철하지 못하다는
    판단은 진정으로 잘못되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당연히 안보도 중요하지만 집회의 성격이 중요하지 않을까요?
    위장복을 착용하고 나가면 애국정신이 투철한가여?
    솔직히 위장복은 절대 아니라 단언하며 일반적 복장이 맞다 믿습니다.
    마치 모든 해병대 전역자들의 생각인것으로 오인될수 있답니다.
    우리 모두 각성합시다.  해  병~~~~
  • ?
    김덕종(병166기) 2018.03.02 20:56

     표현 의 자유 가 아닌가요 ?

  • ?
    김덕종(병166기) 2018.03.02 20:56
    좌, 우, 보수 ,진보, 50여년 동 안  애국심 에 진정 한 집회 가 얼마나 될까요?
  • ?
    장찬익(병634기) 2018.03.02 20:56

    진보든 보수이든 집회와 시위에 참여하는 것은 민주주의 사회에서는

    개인자유이며 권리입니다.

    다만 전체구성원의 사고와 생각이 틀린진대 해병대를 대표하는것처럼

    복장을 착용하고 선봉에 서는 것은 참여해병의 그릇된 판단이라 생각됩니다.

    또한 많은 국민이 환영하지 않는 집회에 대한민국해병대가 선봉에 서서

    깃발과 복장을 착용하는건 당연히 자재해야죠...

    해병대복장은 진정한 사회봉사에 필요한 것이겠죠... 

  • ?
    김홍규(병181기) 2018.03.02 20:56

    해병대 전우회 회원이라면 정치색이 있는 집회에는 참가하지 않는것이

    당연하다고 생각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28 2018년 대한민국해병대전우회 임시총회 및 해병대전우회 총재 이ㆍ취임식(동영상) 정충남(해간33기) 2018.04.10 25
727 포항서 실종된 해병대 소령 19일 만에 숨진채 발견 1 file master 2018.04.09 27
726 [박희준의 新육도삼략] 일본판 해병대 수륙기동단 신설 왜? 1 file master 2018.04.08 8
725 해병대 하사관이 만취해 폭행·절도에 동물학대…군·경찰 수사 3 file master 2018.04.04 24
724 KSTC 한국과학기술전문학교, 370기 해병대부사관 임관 2 file master 2018.04.04 12
723 대구공업대 공병부사관과 5기 졸업생 3명, 해병대 부사관으로 임관 1 file master 2018.04.02 10
722 패전 73년만에… 日 육상자위대 통합사령부까지 갖춘다 5 file master 2018.03.24 21
721 천안함 사건 8주년 맞는 백령도, 주민들 "남북대화 잘 돼야" 3 file master 2018.03.23 14
720 LG, 지하철 선로에 떨어진 시각장애인 구한 해병대 장병 '특별채용' 5 file master 2018.03.23 14
719 일본, 오는 27일 일본판 해병대 '수륙기동단' 발족 1 file master 2018.03.18 14
718 “나의 꿈은 해병대서부터 시작” 2 file master 2018.03.16 14
717 독도 수호 감사패 3 file 박영춘(병175기) 2018.03.16 19
716 독도 수호 감사패 수상 file 박영춘(병175기) 2018.03.16 10
715 시민의 종 타종식 file 박영춘(병175기) 2018.03.16 7
714 부산 시민대상 독도강연 file 박영춘(병175기) 2018.03.16 61
713 추적 60분에서 천안함 사건 당시 백령도에 근무하였던 해병대를 찾습니다. 2 file master 2018.03.15 29
712 성공 대회의 숨은 주역 ‘자원봉사자’ 5 file master 2018.03.11 18
» 보수 단체 집회에 전우회 참가 ?? 8 file 김지영(1012기) 2018.03.02 61
710 고강도 체계적 훈련, 빨간명찰 더 독해졌다 2 file master 2018.03.01 26
709 파나마료브 다니엘(Ponomarev Daniel, 연세대·24)이 해병 소위 1 file master 2018.02.28 17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46 Next
/ 46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