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6 추천 수 2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북·미 비핵화 협상에서 '안전보장'을 강조하고 있는 북한이 최근 선전매체들을 동원해 한국 해병대를 향해 연일 맹공을 퍼붓고 있다.



21일 북한 대외선전매체 메아리는 "최근 남조선군내부에서 오래전부터 '특수군종'이라고 우쭐렁거리는 해병대를 시기질투하고 따돌리는 현상들이 더욱 심해지고있다고 한다"면서 해병대를 연신 깎아내렸다. 


이 매체는 "특히 남조선해군에서는 해병대가 해군으로부터의 독립을 주장하며 저들의 지시를 잘 받아먹지 않는다고 하면서 해병대로 넘어간 상륙작전지휘권을 다시 해군에 귀속시켜야 한다고 떠들고 있다"면서 남남갈등을 유도했다. 


이어 "남조선언론, 전문가들은 '특수군종'으로 알려진 해병대가 군내부에서 몰리고 있다. 청년들속에서도 해병대 복무를 기피하는 현상이 심해지고 있다"고도 주장했다.


우리민족끼리TV는 “남조선 군부에서 또 다시 터져 나온 대결 망언이 사람들을 아연케 하고 있다”며 “이승도 사령관은 골수까지 동족 대결에 환장한 대결광신자로서 연평도 해병대 부대장으로 있던 2010년 우리를 건드렸다가 우리 군대의 불소나기 맛을 톡톡히 본 자”라고 전했다.


우리민족끼리TV는 이어 “10년이 흐른 오늘까지도 정신을 못 차리고 이른바 초토화 계획이라는 망발을 하고 있으니 이것이야말로 시대착오적인 망상”이라며 “활활 타오르는 불길에 무모하게 날아드는 부나비 엄지 새끼와 같다”고 비판했다.


이 사령관은 2010년 11월 23일 북한의 연평도 포격 도발 당시 연평부대장을 맡았던 인물이다. 당시 그는 K-9 자주포로 응사해 북한의 추가 도발을 막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9일에는 북한 매체가 2010년 연평도 포격을 거론하며 '유사시 함박도를 초토화할 계획을 세웠다'고 밝힌 이승도 해병대사령관을 직접 비난했다.





  • ?
    김홍규(병181기) 2019.10.21 12:20

    북한의 대남 행동이 조금이라도 의심이 가면 모조리 때려잡아 괴멸시키고

    잡히는 놈들은 모두 북한으로  보내야만 합니다.   대한민국의 해병대를

    얕잡아 보고 망발을 하는 짓거리를 조금이라도 하지 못하도록 해서 안보에

    흔들림이 있으면 않됩니다.


  • ?
    주완순 2019.10.21 12:20
    김홍규 선배님 행복 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46 귀신잡는 해병대가 바뀐다. 3 file 주완순 2019.11.18 55
845 해병대 AI 차단 방역 작전 1 file 주완순 2019.11.14 8
844 해병대1사단, 6.25 전사자 발굴 유해 영결식 거행 1 file 주완순 2019.11.13 11
843 해병대2사단 백호연대 이동우 상병 2 file 주완순 2019.11.12 24
842 인천 강화대교서 극단적 선택 40대 여성 해병대가 구조 4 file 주완순 2019.11.12 22
841 해병대 707기 동기회, 2사단에 다기능 세척기 기증 2 file 주완순 2019.11.09 14
840 해병대 사령부, 67주년 장단.사천강 지구 전투 전승 기념행사 1 file 주완순 2019.11.07 9
839 2019 호국 합동 훈련 1 file 주완순 2019.11.05 13
838 한림공고, 학.군 교류 협정을 통한 해병대 부사관 설명회 2 file 주완순 2019.11.04 13
837 행사장 안전 돌본 해병대 전우회 1 file 주완순 2019.11.04 9
836 해병대 전우회 구국동지회. "독도 도 우리 땅! 함박도 도 우리 땅!" file 주완순 2019.11.03 13
835 해병사회인야구팀 선수모집 이두만(557기) 2019.11.03 16
834 해병대 자격 강하 공수훈련 1 file 주완순 2019.11.02 12
833 서북도서 절대사수, 누구도 예외 없다. file 주완순 2019.11.01 5
832 해병대 표선 전우회, 민방위의날 화재 대피 훈련 동참 file 주완순 2019.11.01 7
831 독도해병 지킴이 "독도 사랑상 " 수상 1 file 박영춘(병175기) 2019.10.31 8
830 인천해경서장, 인명구조 유공 해병대 2605부대 감사패 전달 3 file 주완순 2019.10.30 19
829 해병대2사단 장병들, 신속한 조치로 소중한 생명 구해 2 file 주완순 2019.10.29 18
828 故 공정식 해병대 6대 사령관 안장식 3 file 주완순 2019.10.29 18
827 해병대 1기 4 file 주완순 2019.10.27 3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7 Next
/ 47
CLOSE